Pet Community   Login   회원가입         

수의뉴스

HOME > 뉴스 > 수의뉴스

분홍색으로 염색되어 유기된 사모예드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베토퀴놀 작성일17-07-14 18:33 조회25회

본문

 

 

분홍색으로 염색된 채 숲속에 버려진 강아지 두 마리의 사연이 누리꾼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온라인 미디어 인스파이어모어가 숲속에서 발견된 핑크색 사모예드 두 마리의 소식을 전했다.
 
사모예드들은 지난 달 말 러시아의 한 숲속에서 발견됐다. 동물 보호 활동가들이 힘없이 방황하고 있는 사모예드들과 우연히 만나게 된 것이다. 발견 당시 사모예드들의 주변에는 물이나 음식조차 없었다.
 
활동가들은 급히 사모예드들을 모스크바의 보호소로 데려왔다. 의료진은 사모예드 두 마리 모두 과한 염색으로 인해 피부 염증과 습진에 시달리고 있다고 진단했다. 둘 중 한 마리의 귀에는 총을 맞았던 흔적이 있었다.
 
현지 경찰은 사모예드들이 동물 학대를 받았다고 간주하고 즉시 조사에 착수했다.
 
 


 
한편, 사모예드들은 다행히 새로운 반려인을 찾았다. 건강을 회복하며 새로운 삶을 살아가고 있다는 소식이다.
 
누리꾼들은 ‘개가 장난감이 아닌데’, ‘유기한 놈 잡아다가 똑같이 해줘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펫찌 온라인뉴스팀 edit@petzzi.com